[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찾기] [모바일 버전]














인기클럽 바로가기
맨시티 리버풀 첼시 아스날 토트넘 맨유 스완지 QPR 레알 바르셀로나 발렌시아 아틀레티코 유벤투스 AC밀란 인터밀란 나폴리 바이에른 도르트문트 레버쿠젠 마인츠
Quick 메뉴
E P L  순위 | 경기결과
라리가 순위 | 경기결과
세리아 순위 | 경기결과
분데스 순위 | 경기결과
챔스 결과 | 챔스 순위

>> 라커룸(자유)게시판 :::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사전공지 없이 삭제, 이동될 수 있습니다.
미세먼지의 정의.
 필명 선생  아이디 tlagusdn87
 조회수 499  작성일 2014-02-27 09:05:19
 추천수 0  비추천수  0
 IP 125.181.xxx.141  신고하기

미세먼지

■ 중국발 미세먼지■ 황사와의 차이점
우리 눈에 보이지 않는 아주 작은 물질로 대기 중에 오랫동안 떠다니거나 흩날려 내려오는 직경 10㎛ 이하의 입자상 물질을 말한다. 석탄, 석유 등의 화석연료가 연소될 때 또는 제조업ㆍ자동차 매연 등의 배출가스에서 나오며, 기관지를 거쳐 폐에 흡착되어 각종 폐질환을 유발하는 대기오염물질이다.

먼지는 입자의 크기에 따라 총먼지, 지름이 10㎛ 이하인 미세먼지(PM 10), 지름이 2.5㎛ 이하(PM 2.5)인 초미세먼지로 나뉜다. 미세먼지는 질산염(NO3-), 암모늄(NH4 ), 황산염(SO42-) 등의 이온 성분과 탄소화합물(carbon compounds), 금속(elements) 화합물 등으로 이루어져 있다. 특히, 직경 2.5㎛ 이하의 초미세먼지는 인체 내 기관지 및 폐 깊숙한 곳까지 침투하기 쉬워 기관지, 폐 등에 붙어 각종 질환을 유발할 수 있으며, 세계보건기구(WHO)는 미세먼지 중 디젤에서 배출되는 BC(black carbon)을 1급 발암물질로 지정했다. 또한, 장기간 미세먼지에 노출되면 면역력이 급격히 저하되어 감기, 천식, 기관지염 등의 호흡기 질환은 물론 심혈관 질환, 피부질환, 안구질환 등 각종 질병에 노출될 수 있다.(PM 2.5 환경기준 설정연구, 국립환경과학원, 2006)

한편, 환경부는 지난 1995년 1월부터 10㎛ 이하의 미세먼지(PM 10)를 새로운 대기오염물질로 규제하고 있으며, 2015년 1월부터 2.5㎛ 이하의 초미세먼지(PM 2.5)에 대한 규제가 시행될 예정이다. 현재 「환경정책기본법 시행령」에 따른 미세먼지의 대기환경 기준은 24시간 평균 100㎍/㎥ 이하이며, 1년간 평균 50㎍/㎥ 이하이다. 2015년부터 시행되는 초미세먼지의 대기환경 기준은 24시간 평균 50㎍/㎥ 이하이며, 1년간 평균 25㎍/㎥ 이하이다.

환경부는 2013년 8월부터 시작된 미세먼지 시범예보를 거쳐 2014년 2월부터 미세먼지 예ㆍ경보제를 전면적으로 시행한다는 계획이다. 초미세먼지에 대해서는 2014년 5월 시범예보를 거쳐 2015년 1월부터 전면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미세먼지 예보 등급은 좋음(0~30㎍/㎥), 보통(31~80㎍/㎥), 약간 나쁨(81~120㎍/㎥), 나쁨(121~200㎍/㎥), 매우 나쁨(201~300㎍/㎥), 위험(301㎍/㎥ 이상) 등으로 나뉘며, 노약자의 경우 '약간 나쁨' 이상부터 가급적 장시간 실외 활동은 자제하는 것이 좋다.

■ 중국발 미세먼지

가속화되고 있는 중국의 산업화로 인한 중국발 미세먼지가 우리나라 오염물질의 상당부분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문제가 되고 있다. 한ㆍ중ㆍ일의 환경과학원이 2000년대 이후부터 10년간 함께 연구한 결과에 따르면, 우리나라 오염물질의 30~50%가 중국에서 발생한 것으로 잠정결론 내려졌다.

중국은 석탄 의존도가 70%가량(중국통계연보, 2011)으로, 특히 석탄연료 사용이 증가하는 겨울철에 스모그가 자주 발생하는데, 이것이 서풍 또는 북서풍 계열의 바람을 타고 우리나라로 날아와 우리나라에서 배출된 오염물질과 함께 혼합ㆍ축적되어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지는 현상을 말한다. 스모그는 연기(smoke)와 안개(fog)의 합성어로, 안개와 미세먼지ㆍ황산화물ㆍ질소산화물 등의 대기오염물질이 혼합되어 안개가 낀 것처럼 대기가 뿌옇게 되는 현상을 말한다.

■ 황사와의 차이점

황사나 스모그 둘다 미세먼지 농도에 영향을 끼쳐, 황사나 스모그의 고농도 발생 시 시정(visibility)을 악화시켜 대기가 뿌옇게 보이고, 호흡기에 악영향을 끼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황사가 중국 몽골의 건조지대에서 강한 바람에 의해 높은 대기로 불어 올라간 흙먼지가 바람을 타고 이동해 지상으로 떨어지는 자연현상인 반면, 고농도의 미세먼지 발생은 자동차ㆍ공장ㆍ가정 등에서 사용하는 화석연료 사용으로 배출된 인위적 오염물질이 주요 원인이 된다.


 



실시간 베스트 Today 베스트 댓글 베스트
   1. pic) 대전 연구원 여고생 2명과 카섹스 벌금 ..[17]
   2. (pic) 밑에 여대생 오피녀[13]
   3. (pic) 내가 아직 젊은 나이에 돈에 집착하는 ..[26]
   4. [pic] 1500~3000원정도하는 봉구스 밥버..[15]
   5. pic)여대생 오피녀[12]
   6. PIC) 롯데리아 밥버거[17]
   7. PIC)생활속 정력좋은 음식들(싸줄러들하곤 관..[9]
   8. gif) 안습 [12]
   9. 이인호 KBS 이사장 "김구, 대한민국 공로자 ..[20]
   10. pic) 방송에 잠시 소개 된 덕후[10]

[광고박스?] 


[새로고침]
필명 내용  
로그인후
사용가능
 

 

사커라인 / 215-09-48633 / 서울 마포 포은로 14 201호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문의    운영자에게
Copyright(c) 2001 soccerline All rights reserved